2024년 4월 13일 토요일
HomeOTHER NEWSGM 한국사업장 2월 판매 전년 동월대비 14.6% 증가

GM 한국사업장 2월 판매 전년 동월대비 14.6% 증가

GM 한국사업장 2월 판매대수는 26,191대(완성차 기준)로 집계되었다. 이는 전년 동월대비 14.6% 증가한 것으로, 8달 연속 전년 대비 상승세를 이어갔다(캐딜락 실적 제외).

GM 한국사업장 2월 해외 판매는 전년 동월대비 22.9% 증가한 25,074대였더다. 이로써 GM 한국사업장은 해외 시장에서 11달 연속 전년대비 성장세를 기록했다. 특히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가 플랫폼을 공유하는 뷰익 앙코르 GX와 함께 18,418대가 판매되며 전년 동월대비 63.2% 증가세를 기록했다.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북미 모델은 지난 달 6천대 이상 선적되며 본격적으로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섰다. 지난해 10월 북미 시장에 처음 공개된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쉐보레 최고급 엔트리 레벨 모델로, 넓은 공간과 새로운 기능, 현대적이고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을 갖추었다.

내수시장에서는 GM 한국사업장이 멀티브랜드 전략의 일환으로 새로 도입한 브랜드 GMC의 첫 출시 모델 풀사이즈 픽업트럭 시에라가 63대 판매되며 긍정적인 초기 시장 반응을 이끌어냈다. 지난 7일부터 온라인 계약을 실시한 지 이틀 만에 첫 선적 물량 완판을 달성했고, 현재 순차적으로 고객 인도가 진행되고 있다.

쉐보레 트래버스는 전년 동월대비 39.3% 증가세를 기록했다. 트래버스는 압도적인 차체 사이즈와 동급 최고 수준의 동력 성능으로 수입 대형 SUV 시장에서 꾸준한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GM 한국사업장 영업·서비스 부문 카를로스 미네르트 부사장은 “쉐보레의 주요 인기 차종을 비롯해 GMC 시에라 등 제너럴 모터스의 글로벌 브랜드와 제품을 바탕으로 상승 모멘텀이 강화되고 있다. 북미 시장에서 먼저 공개되어 긍정적인 반응을 일으키고 있는 차세대 글로벌 신제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또한 1분기로 예정되어 있는 만큼, 더욱 다양한 제품 라인업을 바탕으로 GM 제품과 브랜드 가치를 고객들에게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raceweek@naver.com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