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23일 화요일
HomeOTHER NEWSGM, 쉐보레 콜로라도 매니아 고객 초청해 명예 엠버서더로 위촉

GM, 쉐보레 콜로라도 매니아 고객 초청해 명예 엠버서더로 위촉

제너럴 모터스(GM)가 자동차와 함께 물에 잠기는 위중한 상황에서도 희망의 끈을 놓지 않고 역경을 이겨낸 콜로라도 매니아 고객을 더 하우스 오브 지엠으로 초청해 콜로라도 명예 엠버서더로 임명하고 고객과 안전이라는 GM의 최우선 가치를 다시 한번 강조했다.

이날의 주인공 박경란(56, 경북 경산시) 씨 가족은 제트스키 등 아웃도어 활동을 위해 쉐보레 콜로라도 2대를 지난 10월 구매했다. 이후 박 씨는 10월 23일 불의의 사고로 저수지 아래로 추락했으나, 콜로라도의 강인한 차량 강성과 뛰어난 수밀성을 통해 형성된 에어포켓 덕분에 침수 1시간여 만에 수심 5미터 아래서 안전하게 구조되었다.

이날 행사는 GM 한국사업장 헥터 비자레알 사장을 포함한 최고 경영진들이 참석한 가운데 더 하우스 오브 지엠에서 열렸ㄷ. 극한 상황 속에서 침착함을 유지하며 무사귀환한 박경란 씨를 축하하고, 콜로라도 명예 엠버서더 위촉과 함께 수백만원 상당의 주유권, 2년 또는 4만km 보증 기간이 연장되는 쉐보레 플러스 케어 서비스 등의 선물을 건네는 시간도 가졌다.

헥터 비자레알 사장은 “박경란 고객이 기적적으로 안전하게 구출될 수 있어 정말 다행이고, 구조를 위해 노력해 주신 경북 경산소방서 구조대원 여러분들께도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GM의 비전과 목적의 핵심은 언제나 안전, 품질, 그리고 세심한 장인정신에 있다. 고객들은 멋진 외관의 자동차를 원하지만, 고객의 안전과 마음의 평온을 보장하는 것은 보이지 않는 곳에서 일하는 GM 엔지니어들”이라고 말했다.

또 비자레알 사장은 “우리 팀은 GM의 글로벌 생산 시스템을 활용하여 규격과 제조 안정성을 보장하는 업계 최고 품질의 제품을 제공함으로써 생명을 위협하는 다양한 상황에서 고객을 보호하고 있다”며 “콜로라도의 탁월한 안전성에 자부심을 느끼며, 콜로라도가 고객의 생명을 지켜드릴 수 있어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박경란 씨는 “사고 당시 전면 유리가 모두 금이 간 상황이었지만 끝까지 깨지지 않았고, 차 문들 사이에서도 물이 들어오지 않아서 버틸 수 있었던 것 같다. 이번 사고로 콜로라도의 안전성에 대한 신뢰가 커졌고, 다음날 바로 콜로라도를 다시 구매했다. 앞으로 콜로라도 명예 엠버서더로서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전했다.

쉐보레의 정통 아메리칸 중형 픽업트럭인 콜로라도는 2019년 출시 이래 지난 10월까지 누적 14,468대(GM 실적 기준)가 판매되며 국내 시장에서 부동의 수입 픽업트럭 시장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는 모델이다.

콜로라도는 미국 모하비 사막부터 로키산맥을 거침없이 달리는 정통 아메리칸 모델답게 강력한 프레임 보디를 바탕으로 높은 지상고와 넓은 적재함, 사륜구동 시스템, 오프로드 전용 타이어 등의 옵션을 갖추고 있다. 최고출력 312마력, 최대토크 38kg·m를 내는 3.6L 자연흡기 V6 엔진이 8단 자동변속기와 맞물려 뛰어난 동력성능을 발휘한다. 또한 최근에는 트럭캠퍼, 캠핑, 차박, 트레일러 견인 등에 아웃도어 액티비티에 최적화된 정통 아메리칸 픽업트럭이라는 평을 받으며 소비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콜로라도는 수심 0.8미터까지 도강이 가능할 만큼 밀폐력과 수밀성이 뛰어나며, 지난 7월에는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 지역의 신속한 복구를 위해 콜로라도 23대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전국 지자체에 제공, 구호 물품 운송과 피해 현장 복구에 활용된 바 있다.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