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30일 목요일
HomeOTHER NEWSGM 글로벌 커넥티비티 서비스 온스타 국내 상륙

GM 글로벌 커넥티비티 서비스 온스타 국내 상륙

제너럴 모터스(GM)가 쉐보레 2025년형 트랙스 크로스오버에 커넥티비티 시스템을 적용하고, 글로벌 커넥티비티 서비스 온스타(OnStar)를 들여온다.

GM 한국사업장은 4월 8일 시작한 온스타 서비스를 쉐보레, 캐딜락, GMC 등 GM 신차 고객들에게 단계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온스타는 글로벌 시장에서 560만명이 넘는 유료회원을 보유한 GM의 커넥티비티 서비스다. 온스타는 국내 시장에서 다양한 원격제어 기능을 제공한다. 모바일 앱을 이용해 시동을 걸거나 끌 수 있고, 도어 잠금과 해제, 경적, 비상등 등을 관리할 수 있다.

마일리지 정보, 타이어 공기압, 연료량, 엔진오일 수명, 연비 등도 확인할 수 있다. 교환, 점검, 수리가 필요한 항목을 이용자에게 알려주는 기능도 갖추었다.

또한 엔진, 변속기, 에어백, 배출가스 시스템 상태도 서비스센터 방문 없이 상시 진단할 수 있다.

GM 한국사업장은 온스타 서비스 개시에 맞춰 통합 계정 서비스를 새롭게 도입한다.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