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st
2024년 6월 18일 화요일
HomeRACING NEWSF1 코리아 GP 홍보관 본격 가동

F1 코리아 GP 홍보관 본격 가동

10월 14~16일, 전라남도 영암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치러지는 2011 F1 코리아 그랑프리에 대한 인지도 확산 및 축제 분위기 조성을 통한 티켓 세일즈 활성화를 위해 8월부터 KTX 역사에 F1 홍보전시관이 설치되고 지하철 내에서의 F1 이동홍보가 시작된다.

2011 F1 코리아 그랑프리 조직위원회는 8월 1일(월)부터 9월 30일(토)까지 수도권 대중교통 시설의 요충지인 KTX 서울역과 용산역 구내에 코리아 그랑프리 홍보전시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또한 8월 1일(월)부터 10월 15일까지 두 달 반 동안 서울 지하철 3호선의 1호차와 10호차 내부 출입문 및 벽면을 활용해 F1 머신의 다이내믹한 주행장면을 표출하여 이용객들의 시선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특히 KTX 용산역 홍보관은 F1 데모 머신 전시와 함께 일반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체험행사를 함께 진행해 시민들의 주목을 끌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용산역과 서울역의 홍보관에서는 슬롯카 시범주행 및 체험주행이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내방객들에게는 F1 코리아 그랑프리 기념품을 배포하고 F1 티켓 판매와 기타 문의사항에 대비한 이동형 안내 데스크가 설치된다.
F1 조직위 측은 “지난 7월 19일 한국철도공사와 F1 관람객 유치 업무협약(MOU)을 체결하여 F1 테마열차 등 관광상품을 개발하고 있으며, 하루에 16만여 명이 이용하는 KTX 서울역과 용산역의 F1 홍보관 및 120만명 이상이 이용하는 서울지하철 3호선의 이동 홍보로 F1티켓 판매가 호조를 이룰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2011 F1 코리아 그랑프리 티켓은 온라인(인터파크), 오프라인(농협, 광주은행)에서 8월말까지 10% 인하된 가격으로 판매되고 있다.
TRACKSIDE NEWS, [CopyrightⓒTracksid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