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헬로모바일 슈퍼레이스, 4월 12일 시즌 출발!

0
18

CJ 헬로모바일 슈퍼레이스가 2015 시즌 개막전을 4월 12일 전라남도 영암 KIC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개막전에는 대회 메인 클래스인 슈퍼6000을 비롯해 GT, 슈퍼1600, 엑스타 V720 원메이크(엑센트, 크루즈) 총 4개 클래스, 80여대의 차량이 참가해 치열한 경합을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이 중 슈퍼6000 클래스는 국내 정상급 드라이버 외에 독일, 일본 등 모터스포츠 선진국의 유명 드라이버들이 가세해 모터스포츠 팬들에게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지난 3월 24일, 26일에 처음 진행된 대회 공식 테스트 주행에서 이미 몇몇 선수들이 작년 최고 기록을 뛰어 넘어 올 한해 매 경기마다 치열한 순위 경쟁이 기대된다.
현장에서는 모터스포츠가 생소한 관람객들이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도록 인기밴드 장미여관의 공연과 서킷 사파리 투어, 택시타임 이벤트를 진행한다. 택시타임 이벤트는 매 대회마다 관람객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이벤트이다.
이 밖에도 슈퍼레이스는 경기장을 찾지 못하는 팬들과 레이싱의 즐거움을 공유하기 위해 XTM과 함께 방송 프로그램을 대폭 강화했다. 모터스포츠 매거진 프로그램인 ‘인사이드 슈퍼레이스’를 런칭하여 4월 8일 자정 12시에 첫 선을 보인다. 또한 12일 경기 당일 오후 2시부터 2시간 동안 개막전 결승전을 생중계로 방송할 예정이다.
(주)슈퍼레이스 김준호 대표이사는 “슈퍼레이스 개막을 기다려온 모터스포츠 팬들에게 한층 더 수준 높은 레이싱을 선보이기 위해 지난 몇 달간 치밀하게 준비했다”며 “4월 12일 많은 분들이 서킷을 찾아 짜릿하고 활기찬 봄의 축제를 즐겼으면 한다”고 전했다.
TRACKSIDE NEWS, 사진/(주)슈퍼레이스
[CopyrightⓒTracksid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