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2월 27일 화요일
HomeRACING NEWS2023 전남GT 9월 23~24일 KIC에서 열린다

2023 전남GT 9월 23~24일 KIC에서 열린다

국내 최대 모터스포츠 축제 ‘전남GT’가 1년 만에 돌아온다. 2023 전남GT는 9월 23~24일 전남 영암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KIC 풀코스, 1랩 5.615km)에서 개최된다.

전라남도는 국내 유일 FIA 그레이드1 서킷 KIC를 활용하고, 모터스포츠 및 자동차 복합 문화 발전을 목적으로 매년 전남GT를 개최하고 있다.

올해로 7년째를 맞이하는 전남GT는 2018년부터 매년 슈퍼6000 클래스를 초청해왔다. 2023 전남GT는 전남내구를 비롯해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슈퍼6000, 스포츠바이크 400, 스포츠 프로토타입 등으로 운영된다.

슈퍼6000은 2023 시리즈 6라운드로 진행된다. 현재 드라이버 챔피언십 1위 이찬준(엑스타 레이싱)부터 김재현(넥센-볼가스 모터스포츠), 이창욱(엑스타 레이싱), 정의철(넥센-볼가스 모터스포츠)의 점수 차이가 크지 않아, 이번 경기가 시즌 챔피언으로 향하는 중요한 길목이 될 전망이다.

이외에 전남내구, 스포츠 프로토타입, 스포츠바이크 400이 관람객에게 또 다른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전남내구 운영 시간은 120분. 각 팀 선수들은 피트스톱, 급유, 타이어 & 드라이버 교체 등을 의무적으로 이행해야 한다. 양산차를 개조한 경주차와 프로토타입카들이 혼주하는 이색적인 장면도 기대된다.

2023 전남GT는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슈퍼6000을 무료로 볼 수 있는 유일한 대회다. 23일(토)에는 스포츠 프로토타입 클래스 결승, 그리고 24일(일)에는 슈퍼6000, 전남내구, 스포츠바이크 400 결승이 열린다.

RACEWEEK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