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6일 화요일
HomeRACING NEWS16~17일, 중국 광둥 서킷에서 슈퍼레이스 아시아전 개최

16~17일, 중국 광둥 서킷에서 슈퍼레이스 아시아전 개최


대한민국 모터스포츠 챔피언십 대회 CJ 헬로모바일 슈퍼레이스의 스톡카가 중국 본토를 질주한다.
슈퍼레이스는 2015 시즌 한, 중, 일 3개국 5개 서킷에서 치러지는 8라운드 중 2번째 경기를 중국 광둥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5월 16, 17일 개최한다. 이번 대회는 2013년 슈퍼레이스 아시아전이 시작된 이후 4번째 중국에서 치러지는 경기이다.
16일 예선으로 시작되는 슈퍼레이스 2전은 중국을 대표하는 모터스포츠 경기인 CTCC(China Touring Car Championship)와 함께 개최되어, 중국모터스포츠 팬들에게 한국 모터스포츠를 선보이게 된다. 한국 모터스포츠가 처음으로 치러지는 광둥 인터내셔널 서킷은 2009년 완공되었으며, 총 길이 2.8km에 13개의 턴으로 구성된 FIA 그레이드3 수준의 경기장이다.
슈퍼레이스 최고 종목 슈퍼6000 클래스에서는 11대의 스톡카가 출전하여 격전을 펼친다. 특히 한국, 독일, 일본의 정상급 레이서들이 참가해 국가간 대결을 펼친다. 지난 4월 치러진 개막전에서 독일 출신 팀 베르그마이스터(아트라스BX 레이싱팀)가 첫 우승을 차지하여 2전에서도 유력한 우승후보로 떠오르고 있다.
하지만 이에 맞서는 한국, 일본 드라이버들의 반격도 만만치 않다. 2013 시즌 챔피언인 CJ레이싱의 황진우와 F1 드라이버 출신인 일본인 이데 유지(엑스타레이싱)는 지난 경기 김진표의 사고에 휩쓸리며 실력을 발휘하지 못해 이번 경기에서 포디엄을 노린다.
슈퍼6000 클래스는 아시아 유일의 스톡카 레이스이다. 배기량 6,200cc에 8기통 엔진으로 436마력을 낸다. 최고시속 300km에 이르는 스피드는 이미 지난 2013년, 2014년 중국 모터스포츠 팬들의 관심을 받았다. CCTV, 환구시보 등 주요 미디어들의 취재도 이어졌다.
슈퍼레이스 관계자는 “2013년 시작된 슈퍼레이스 아시아전이 올해로 3년차에 들어섰다”며 “올해는 보다 적극적인 마케팅을 통해 한국 모터스포츠를 중국 팬들에게 알리고, 스포츠 교류를 통한 한, 중 우호 증진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J 헬로모바일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2전은 15일 연습경기를 시작으로 16일 슈퍼6000 예선을 거쳐 17일에 결승을 치른다. 이번 경기는 중국 공영방송 CCTV를 통해 녹화 중계되어 중국 전역에 한국 모터스포츠를 알린다,
TRACKSIDE NEWS, 사진/(주)슈퍼레이스
[CopyrightⓒTracksid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