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6일 화요일
HomeRACING NEWS한국타이어, 호주 첫 랠리크로스 공식 타이어로 선정

한국타이어, 호주 첫 랠리크로스 공식 타이어로 선정


한국타이어(대표이사 서승화)가 호주 익스트림 랠리크로스 챔피언십(Extreme Rallycross Championship) 공식 파트너로, 2017년까지 3년 동안 타이어를 독점 공급한다.
익스트림 랠리크로스 챔피언십은 호주에서 처음 열리는 랠리크로스로, 랠리와 서킷 레이싱을 결합한 형태로 진행된다.
랠리크로스는 기존 랠리와 달리 폐쇄된 서킷에서 여러 대의 자동차가 동시에 출발해 가장 빨리 결승선을 통과한 참가자가 우승하는 형식으로 박진감 넘치는 볼거리를 제공하며 최근 미국과 유럽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비포장, 진흙 등 다양한 코스를 통과해야 하기 때문에 타이어의 뛰어난 내구성과 드라이버의 테크닉이 중요하다.
한국타이어는 2017년까지 월드 랠리 챔피언십(WRC) 타이어로 사용되며 기술력이 입증된 초고성능 타막 랠리 타이어 벤투스 Z213를 공급한다. 또한 이번 독점 공급을 통해 글로벌 모터스포츠 대회에서 인정받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미국과 유럽을 넘어서 다양한 지역의 모터스포츠 활동을 확대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대회 첫 경기는 9월 4~5일 브리즈번에 위치한 레이크사이드 파크에서 열린다. 이후 내년 2월까지 멜버른, 시드니, 애들레이드 등 호주 주요 도시에서 7라운드가 개최될 예정이다.
한국타이어 대표이사 서승화 부회장은 “한국타이어가 랠리크로스 대회의 공식 파트너로 선정된 것은 극한의 레이스 환경에 적합한 기술력과 경쟁력을 가지고 있는 것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모터스포츠 대회에서 활약하며 한국타이어의 입지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밝혔다.
RACEWEEK NEWS, 사진/한국타이어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