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st
2024년 6월 16일 일요일
HomeOTHER NEWS한국타이어, 소외 계층 아동 지원에 2억 기부

한국타이어, 소외 계층 아동 지원에 2억 기부


한국타이어(대표이사 서승화)가 소외 계층 아동들을 위해 부스러기사랑나눔회에 2억원을 기부했다.
지난 11월 5일부터 12월 21일까지 온라인 기부 사이트 드림풀(www.dreamfull.or.kr)에서 진행된 ‘2014 내일을 부탁해’ 캠페인은 한국타이어 임직원들과 일반인들이 기부한 만큼 한국타이어에서 동일한 금액을 출연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한국타이어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드림풀 사이트에서 조성된 기부금 1억5천만원과 동일한 1억5천만원, 그리고 아동 교육 프로그램 제작을 위해 SNS 이벤트로 적립한 5천만원을 포함해 총 2억원을 기부했다.
해당 기부금은 부스러기사랑나눔회를 통해 소외 계층 아동들과 기관에 전달되어 학비 지원과 의료 및 생활비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드림풀은 2009년 한국타이어의 자회사인 엠프론티어에서 개발해 부스러기사랑나눔회에 기부한 소외 계층 아동 지원 중심의 온라인 나눔활동 사이트로서, 한국타이어가 부스러기사랑나눔회와 공동 운영 중이다. 온라인 상에서 실현할 수 있는 다양한 나눔 활동을 통해 아이들이 소중한 꿈을 위해 도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TRACKSIDE NEWS, 사진/한국타이어
[CopyrightⓒTracksid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