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30일 목요일
HomeRACING NEWS준피티드 황진우, 슈퍼6000 3차 오피셜 테스트 베스트 랩타임 기록

준피티드 황진우, 슈퍼6000 3차 오피셜 테스트 베스트 랩타임 기록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슈퍼6000 3차 오피셜 테스트가 11월 2일(월) 경기도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개최됐다. 이날 테스트에는 로아르 레이싱을 제외한 9개 팀 드라이버 19명이 참가해 4개 세션(5시간 25분)을 소화했다.

준피티드 레이싱 황진우가 슈퍼6000 3차오피셜 테스트에서 가장 빠른 랩타임을 기록했다

슈퍼레이스 슈퍼6000 3차 오피셜 테스트에서는 금호타이어와 제휴한 팀 드라이버들이 상대적으로 빠른 랩타임을 기록했다. 1~4차 연습 세션 결과 준피티드 레이싱 황진우의 기록이 가장 빨랐고, 엑스타 레이싱 드라이버들도 상위권 랩타임을 작성했다.
오전에 진행된 첫 세션 베스트 기록은 황진우의 1분 53.572초. 이어 엑스타 레이싱 정의철이 1분 53.934초 랩타임으로 그 뒤를 이었다. 오후 두 번째 세션에서도 유일하게 1분 53초대 기록을 낸 황진우(1분 53.633초)가 돋보였다. 엑스타 레이싱 노동기와 정의철이 2, 3위.
오후 2시 40분부터 1시간 동안 이어진 세 번째 세션에서는 황도윤(플릿-퍼플모터스포트, 1분 54.502초)과 장현진(서한GP, 1분 54.953초)이 톱3 기록을 세웠다. 마지막 네 번째 세션 1, 2위는 퍼플모터스포트 듀오 황도윤과 오일기. 첫 세션 1위 황진우는 3위에 랭크되었다.


슈퍼6000 3차 오피셜 테스트에 참가한 엑스타 레이싱 정의철(위)과 서한GP김중군

3차 오피셜 테스트에서 1분 53초대 기록을 작성한 드라이버는 황진우, 노동기, 정의철 등 3명이었다. 최근 4~6라운드를 우승으로 장식하며 기세를 끌어올린 주인공들이다.
공식 연습을 통해 마지막까지 팽팽한 긴장감이 감도는 박빙 승부를 예고한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11월 28~29일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올 시즌 최종 7, 8라운드를 펼친다.
service@trackside.co.kr, 사진 l 슈퍼레이스 오피셜 포토 김성배
CopyrightⓒRaceweek.co.kr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