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30일 목요일
HomeRACING NEWS제일제당 "2라운드 더블 포인트 피니시 기대하라"

제일제당 “2라운드 더블 포인트 피니시 기대하라”


제일제당 레이싱팀이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2라운드에서 개막전보다 향상된 성적을 자신한다고 밝혔다. 4월 개막전에서는 서주원과 김동은이 각각 10, 16위에 머물렀지만, 한 달 준비 기간을 거친 이번 대회에서 향상된 팀 전력을 펼쳐 보이겠다는 설명이다.
제일제당 레이싱팀 측은 “프리 시즌 테스트에서 지난해에 비해 경주차 성능이 크게 개선되어 기대가 높았지만, 1라운드 예선과 결승 웜엄 중 일어난 사고로 두 선수의 경주차가 파손되어 정상적인 레이스를 치를 수 없었다”고 전했다.
이어 “불완전한 경주차 컨디션에도 김동은이 예선 7위, 결승 16위로 완주하는 투지를 보여주었고, 서주원은 몇 차례 접촉사고를 극복하고 10위로 포인트를 얻어내며 제일제당 레이싱팀 이적 후 첫 경주를 무사히 치러냈다”고 덧붙였다.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ASA 6000 2라운드를 앞둔 김동은은 “개막전 결과는 개인적으로 무척 아쉽다. 이번에는 더욱 더 심기일전해 제일제당 레이싱의 이름을 드높이고 싶다”고 말했다.
서주원은 “지난 1라운드에서는 경주차의 컨디션이 완벽한 상태가 아니어서 아쉬웠지만 최선을 다했다. 이번 대회에서는 좋은 성적으로 팬들의 기대에 보답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2라운드는 5월 25~26일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펼쳐진다.
service@trackside.co.kr, 사진/(주)슈퍼레이스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