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23일 화요일
HomeRACING NEWS아우디, 2015 르망 24시에서 14번째 우승 도전

아우디, 2015 르망 24시에서 14번째 우승 도전


르망 최강 아우디가 6월 13~14일에 개최되는 2015 르망 24시간(2015 Le Mans 24 Hours) 레이스에서 통산 14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내구 레이스인 르망 24시간 레이스는 13.629km 서킷을 24시간 동안 쉬지 않고 달려 가장 많은 거리를 달린 경주차가 우승을 차지하는 극한의 자동차경주다.
르망 24시간 레이스카는 24시간 동안 평균 시속 210km로 약 5,000km를 주파한다. 따라서 경주차의 속도와 내구성이 승패를 가르는 만큼 드라이버의 역량과 함께 자동차 브랜드들의 기술력 경쟁이 이 경기의 최대 관전 포인트다.
1999년부터 16전에 참가해 13승을 차지한 아우디는 2012년부터 최초의 하이브리드 레이싱카 ‘아우디 R18 e-트론 콰트로’를 출전시켜 3연패를 달성한 바 있다. 올해는 더욱 업그레이드된 아우디 R18 e-트론 콰트로 3대를 출전시켜 아우디 신화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올해 출전하는 뉴 아우디 R18 e-트론 콰트로는 전년 모델과 비교해 르망 레이스 트랙을 돌 때 제동 과정에서 충전되는 하이브리드 에너지 용량이 4메가줄(MJ)로 두 배 늘어났으며, 전기모터 출력도 272마력(200kW) 이상으로 올라갔다. 4.0L V6 디젤 TDI 엔진 역시 최대 출력 558마력으로 성능이 더욱 개선되어 하이브리드 시스템 전체 출력은 최대 830마력 이상에 달한다.
새로운 경량화 디자인 적용으로 뉴 아우디 R18 e-트론 콰트로의 무게는 870Kg에 불과하다. 더욱 가벼워진 차체로 인해 전년 모델보다 디젤 엔진의 효율성은 2.5% 향상되었다.
아우디는 매 대회 출전 때마다 세계 최초 직분사 터보 가솔린 엔진(TFSI)과 디젤 엔진(TDI), 가변 터빈 구조 기술(VTG), 경량화,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 레이저 헤드라이트 등 첨단 기술을 적용한 레이싱카를 개발해 왔다.
2000년부터 2005년까지 통산 5승을 기록한 가솔린 터보 직분사 TFSI 엔진은 아우디의 다이내믹 프레스티지 이미지를 굳혔으며, 2006년부터 2011년까지 통산 5승을 이끈 디젤 TDI 엔진은 아우디가 전세계 프리미엄 자동차 브랜드 판매 2위로 올라서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국내서도 판매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아우디 차량의 80% 가량은 TDI 엔진을 탑재하고 있다.
한편 아우디 코리아는 공식 블로그 (http://blog.audi.co.kr) 및 공식 페이스북(www.facebook.com/audikorea.kr)을 통해 올해 대회 소개와 함께 르망 24시간 레이스 생중계를 볼 수 있는 링크를 포스팅할 예정이다.
TRACKSIDE NEWS, 사진/아우디 코리아
[CopyrightⓒTracksid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