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 Porn
xbporn
Free Porn





manotobet

takbet
betcart




betboro

megapari
mahbet
betforward


1xbet
teen sex
porn
djav
best porn 2025
porn 2026
brunette banged
Ankara Escort
1xbet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betforward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deneme bonusu veren bahis siteleri
deneme bonusu
casino slot siteleri/a>
Deneme bonusu veren siteler
Deneme bonusu veren siteler
Deneme bonusu veren siteler
Deneme bonusu veren siteler
Cialis
Cialis Fiyat
deneme bonusu
padişahbet
padişahbet
padişahbet
deneme bonusu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1xbet untertitelporno porno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وان ایکس بت 1xbet 1xbet سایت شرط بندی معتبر 1xbet وان ایکس بت pov leccata di figa
best porn 2025
homemade porn 2026
mi masturbo guardando una ragazza
estimare cost apartament precisă online
blonde babe fucked - bigassmonster
2024년 7월 20일 토요일
HomeMOTORSPORTS NEWS슈퍼챌린지 최종전 ‘한중일 슈퍼챌린지’로 열려

슈퍼챌린지 최종전 ‘한중일 슈퍼챌린지’로 열려


11월 2~3일, 전남 영암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KIC)에서 열리는 2019 슈퍼챌린지 최종전은 국내 선수들뿐만 아니라 아시아 모터스포츠 강국 드라이버들이 함께 참여하는 ‘2019 한중일 슈퍼챌린지’로 개최된다.
슈퍼챌린지를 주관하는 (주)슈퍼레이스는“올해 최종전 내구레이스에 일본과 중국에서 20명이 참가한다”면서 “국내 모터스포츠 이벤트를 다양화하면서 동시에 국제 대회로 확대해 교류를 통한 발전도 도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여기에 더해 각종 레이스에서 실력을 발휘한 드라이버들이 펼치는 일대일 맞대결도 준비된다. (주)슈퍼레이스는 이에 대해 “슈퍼챌린지가 새롭게 시도하는 ‘원 레이스 킹’(One Race King)은 한국, 중국, 일본에서 챔피언 타이틀을 차지했거나 상위권에 오른 드라이버들의 실력을 확인할 수 있는 무대”라고 설명했다.
원 레이스 킹은 서킷을 인코스와 아웃코스로 나누고, 2대의 경주차가 각각 인코스 1랩, 아웃코스 1랩을 교차 주행하는 방식으로 승패를 가린다. 토너먼트로 운영되며, 국내에서는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을 비롯해 여러 대회 우승자들이 나설 예정이다.
김동빈 슈퍼챌린지 조직위원장은 “올해는 슈퍼챌린지가 내구레이스 중심으로 전환한 첫 해로 더 발전한 내일을 위해 나아가는 단계다. 앞으로 더욱 차별화된 대회로 성장시켜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박기현 기자 allen@trackside.co.kr, 사진/(주)슈퍼레이스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