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2월 23일 금요일
HomeOTHER NEWS렉서스 브랜드 글로벌 전동화 방향성 발표

렉서스 브랜드 글로벌 전동화 방향성 발표

렉서스코리아가 6월 21일 서울 송파구 커넥트투에서 렉서스 글로벌 전동화 방향성에 대한 발표와 함께 첫 순수 전기차 디 올 뉴 일렉트릭 RZ, 5세대로 새롭게 태어난 뉴 제너레이션 RX 신차 발표회를 열었다.

이날 신차 발표회에는 올해 3월 취임한 렉서스 인터내셔널 와타나베 타카시 사장이 참석해 렉서스 글로벌 전동화 방향성과 비전을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와타나베 사장은 취임 이전 수석 엔지니어로 RZ의 개발을 담당했다. 2020년부터는 렉서스 일렉트리파이드 개발을 이끌며 전동화 추진에 앞장서 왔다.

렉서스 인터내셔널 와타나베 사장은 “한국은 글로벌 전동화 트렌드를 선도하는 시장이다. 모빌리티 컴퍼니로 변화하려는 글로벌 렉서스의 방향성에 발맞춰 한국 시장 특성과 환경에 적합한 전동화를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렉서스는 렉서스다운 디자인과 고유의 주행감각인 렉서스 드라이빙 시그니처를 느낄 수 있는 자동차 만들기를 가속해 나가고 있다. 또한 전 세계 각국의 인프라, 에너지 상황 및 고객의 사용 패턴을 고려해 하이브리드(HEV),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전기차(BEV) 및 수소차(FCEV) 등 탄소중립을 위한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렉서스는 2024년 3월 일본 아이치현 소재 토요타 테크니컬 센터 시모야마를 새로운 거점으로 오픈한다. 여기에 ‘더 나은 자동차 만들기’를 실현할 수 있도록 세계의 다양한 도로를 재현한 테스트 코스를 갖추는 한편, 자동차 개발, 디자인, 생산기술, 기획에 참여하는 모든 구성원이 집결하게 된다. 렉서스는 이를 기반으로 다양한 고객의 니즈에 신속하게 대응하는 상품 라인업을 확장할 계획이다.

렉서스코리아는 렉서스 전동화 비전을 상징하는 디 올 뉴 일렉트릭 RZ와 뉴 제너레이션 RX 등 2종의 전동화 모델을 출시하고, ‘렉서스다운 전동화’를 가속할 방침이다.

특히 이번 신차 발표회에는 렉서스 인터내셔널에서 2018년부터 차세대 RX 개발을 이끌어온 오노 타카아키 RX 수석 엔지니어와 RZ의 패키징과 퍼포먼스를 담당한 카사이 요이치로 부수석 엔지니어가 참석해 상세한 설명을 진행했다.

렉서스코리아 콘야마 마나부 사장은 “렉서스만의 드라이빙 시그니처로 대표되는 ‘자동차가 가진 본연의 즐거움’을 제공함과 동시에 렉서스의 핵심 가치인 진심 어린 환대를 기반으로 고객 한 사람 한 사람의 행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