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st
2024년 6월 22일 토요일
HomeOTHER NEWS금호타이어, SK텔레콤의 스마트한 ‘DTG’ 업무 제휴 협약

금호타이어, SK텔레콤의 스마트한 ‘DTG’ 업무 제휴 협약


금호타이어(대표 김창규)가 SK텔레콤과 디지털운행기록계(DTG·Digital Tachograph, DTG) 사업 제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금호타이어는 25일 서울 을지로 SK T-타워에서 김재복 금호타이어 한국영업본부장, 신창석 SK텔레콤 기업사업1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스마트 DTG 솔루션 공급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실시했다.
이번 협약은 2010년 개정된 교통안전법 시행령에 따라 2013년 말까지 사업용 화물차에 대한 DTG 장착 의무화(미장착시 과태료 100만원 부과)가 시행되는 시점에서 양사가 보유한 핵심 경쟁력을 공유하고 DTG 보급을 확대하기 위해 체결됐다. 또한 향후에도 지속적인 제휴 마케팅을 추진해 고객 편익을 제고하겠다는 계획이다.
이에 따라 5월부터 트럭·버스 차량 운전자들은 금호타이어 트럭과 버스 타이어 전문점인 ‘KTS’ 매장에서 DTG 단말기를 장착할 수 있으며, 타이어와 관련된 각종 서비스를 받아볼 수 있게 된다.
DTG는 차량 속도와 분당엔진횟수(RPM), 브레이크 사용기록, 위치정보 등 데이터가 초 단위로 저장되는 단말기다. 자동차 운행기록 등을 분석할 수 있는 블랙박스 역할을 하며, 사고 시 속도, 브레이크 작동 등 그 원인을 명확하게 파악할 수 있어 교통안전운행에도 도움을 준다.
운전자들은 국가보조금, 카드 할인 혜택 등을 통해 기기값 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으며, 제품 결제 승인 후 7일 이내 콜센터 연결을 통해 금호타이어 대리점 직접 방문, 또는 전문가 출장 장착 여부를 결정할 수 있다.
김재복 금호타이어 한국영업본부장은 “올 연말 DTG 장착 의무화 종료 시기를 앞두고 SKT와의 제휴를 통해 금호타이어 고객들에게 편익을 제공하고, 선진 교통문화 정착을 앞당길 것”이라며, “고객 가치를 최우선으로 추구해 앞으로도 고객들이 실질적으로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서비스 프로그램을 선보이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TRACKSIDE NEWS, 사진/금호타이어
[CopyrightⓒTracksid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