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축구 마케팅으로 유럽 시장 공략

0
19

금호타이어(대표 김창규)가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의 명문 클럽 ‘FC 샬케 04’를 후원하며 유럽 시장 브랜드 강화에 나선다.
금호타이어는 FC 샬케 04와 후원 협약을 체결하고 2017년까지 공식 스폰서로 활동한다. 샬케04는 분데스리가 축구 클럽이자 2014~2015 챔피언스리그 16강 진출 팀으로서, 분데스리가 우승 7회의 경력과 2014~15 시즌 현재 5위를 차지하고 있을 만큼 분데스리가에서 손꼽히는 인기 구단이다.
이번 스폰서 계약을 통해 금호타이어는 홈구장인 벨틴스 아레나에서 골대 옆 3D 광고, LED보드 광고, A-보드 광고, 스코어보드 광고를 비롯해 샬케 TV, 샬케 매거진, 경기장 내외 프로모션 등에 로고를 노출한다. 또한 금호타이어는 이번 계약을 유럽 딜러 초청 프로그램에 활용할 수 있어 매출 연계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금호타이어는 축구 마케팅을 통해 유럽 시장에서 브랜드 알리기에 집중하고 있다. 지난 2007년부터 4년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공식 플래티넘 스폰서를 비롯해 2011년부터 2013년까지 독일 분데스리가의 함부르크 SV를 후원한 바 있다. 그리고 지난해부터 스페인 프로축구 리그인 프리메라리가의 광고 스폰서십을 통해 17개의 팀 구장에 골넷 및 A-보드 광고 등을 실시하고 있다.
이상규 유럽영업지역본부장은 “금호타이어는 유럽 최고의 인기 스포츠인 축구를 통한 마케팅으로 유럽 시장 내 인지도를 대폭 확대해오고 있다”며 “축구와 함께 타이어의 역동적인 이미지를 유럽 전역에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TRACKSIDE NEWS, 사진/금호타이어
[CopyrightⓒTracksid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