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23일 화요일
HomeOTHER NEWS금호타이어 ‘그린 캠페이너’ 환경교육 펼쳐

금호타이어 ‘그린 캠페이너’ 환경교육 펼쳐

금호타이어가 올해도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기후환경교육 ‘그린 캠페이너’ 활동을 이어갔다.

그린 캠페이너 활동은 아동권리에 기반을 둔 교육으로, 기후변화 대응 주체로서의 성장을 유도하고 캠페인 공모 및 시상을 진행한다. 또한 어린이들이 캠페인을 직접 기획하고 전개해 참여도를 높이고, 실천성을 강화한다. 이외에도 다양한 환경 이슈(저탄소, 플라스틱 프리 등) 캠페인을 기획할 수 있도록 교육하는 프로그램이다.

이 사업은 기업의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경영 시스템의 일환으로 지역 내 환경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한다. 이번 교육에는 서울, 경기 지역에 위치한 12개 초등학교 52개 학급에 재학 중인 1,377명이 참여했다.

교육과정은 토론, 실습과 같은 직접 참여형 프로그램과 캠페인 활동 등 참여 유도형 활동을 함께 구성해 학생들의 흥미를 이끌어내고 교육내용 이해도를 높일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교육내용은 기후위기의 이해,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생활실천 방법 알기, 캠페인 활동 준비하기, 생활실천 방법 알기로 이루어져 있다. 교육시간 동안 학생들은 지구환경의 변화 내용을 파악하고 활동지를 통해 생각 정리하기, 생활 속 에너지 절약 방법 알아보기,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캠페인 준비 활동하기, 캠페인 목적과 주제, 슬로건 정하기, 캠페인 준비활동 등을 했다. 이를 통해 기후위기에 처한 지구에 대해 알게 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강진구 금호타이어 경영지원팀장은 “금호타이어는 ESG경영을 실천하고 교육기부 우수기업으로서의 기반을 확보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이번 활동을 통해 미래세대가 환경문제 해결을 위한 실천을 이어나가고 건강한 일상을 누리는 권리를 보장받도록 기여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