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st
2024년 6월 17일 월요일
HomeOTHER NEWS금호타이어, 국내 업계 최초 ‘실란트 타이어’ 출시

금호타이어, 국내 업계 최초 ‘실란트 타이어’ 출시


금호타이어(대표 김창규)가 국내 타이어 업계 최초로 실란트 타이어(sealant tire)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실란트 타이어란 이물질이 트레드를 관통했을 때 타이어 자체적으로 손상 부위를 봉합해 공기 누출 없이 정상적으로 주행이 가능한 신개념 타이어로 ‘셀프 실링 타이어(self-sealing tire)’로도 불린다.
실란트 타이어는 일반타이어 대비 중량이 약 10% 정도 높지만 승차감과 제동력, 핸들링 성능 및 소음 정도는 일반 타이어와 동등한 수준이다. 현재 셀프 실링 타이어는 콘티넨탈, 피렐리 등 일부 글로벌 브랜드들이 제품을 출시했으며, 국내에서는 금호타이어가 처음으로 선보인다.
일반 타이어는 주행 중에 못이나 뾰족한 물질이 트레드를 관통하면 타이어 내부에 있는 공기가 누출된다. 하지만 실란트 타이어는 젤리 형태의 실란트 층이 손상 부위로 이동, 타이어 공기압 누출을 막아준다.
자동차 주행 중 발생할 수 있는 펑크 등의 사고 시 운전자의 안전을 보장해주는 타이어로는 런플랫 타이어와 실란트 타이어가 있다. 런플랫 타이어는 주행 중 펑크가 발생하면 일정 거리 주행 후 일정 시간 안에 손상된 타이어를 교체해야 한다. 이에 비해 실란트 타이어는 못과 같은 이물질에 의해 관통된 손상 부위를 자가 복원해주므로 주기적인 안전점검을 통해 타이어 수명이 다할 때까지 교체하지 않아도 되는 것이 특징이다.
금호타이어의 실란트 타이어는 고성능 프리미엄 타이어인 마제스티 솔루스 제품을 기반으로 개발됐으며, 총 3개 규격이 출시된다. 가격은 마제스티 솔루스 제품 대비 약 30% 정도 가격이 높다.
현재 에쿠스, K9, 폭스바겐 파사트 및 CC 등의 국내외 신차에는 해외 업체의 실란트 타이어가 장착되어 있다. 이번에 출시되는 금호의 실란트 타이어는 교체용 타이어 시장에서 고가의 수입타이어를 대체하는 효과와 더불어 안전성을 중시하는 소비자들에게 어필할 것으로 기대된다.
정일택 재료개발담당 상무는 “국내에 처음 소개되는 실란트 타이어는 금호타이어의 첨단 기술력으로 탄생한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안전과 편의를 위한 제품들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TRACKSIDE NEWS, 사진/금호타이어
[CopyrightⓒTracksid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_img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