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5일 토요일
HomeRACING NEWS개막전 승자 이대준, 넥센 GT300 2승

개막전 승자 이대준, 넥센 GT300 2승


넥센타이어(대표 강호찬)가 후원하고 코리아스피드레이싱이 주최하는 2019 넥센스피드레이싱 3라운드가 6월 23일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 상설트랙(1랩 3.045km)에서 열렸다
2019 시리즈 6라운드 중 전반기를 마감하는 이번 경주에서는 GT-300 이대준, GT-200 손호진, GT-100 원상연이 개막전 우승에 이어 2승을 기록했다.
GT-300 예선에서는 이동열이 폴포지션을 차지했다. 결승에서는 이대준과 각축전을 펼친 이동열이 피트스루 핸디캡을 이행하는 사이 이대준이 선두로 올라선 뒤 1위로 피니시라인을 갈랐다. 이동열은 핸디캡을 극복하고 2위에 랭크되었다.
롤링 스타트로 문을 연 R-300 결승에서는 김태환이 2라운드 실격의 아쉬움을 딛고 포디엄 정상에 올라갔다. 이어 문은일, 한영호가 2, 3위를 기록했다. 엔페라 GT-200에 출전한 손호진은 시즌 2승을 거두었고, 송형진과 서영호가 그 뒤를 이었다.
원상연은 피트스루 핸디캡을 이수하고도 GT-100 우승컵을 차지했다. 원상연은 개막전 우승, 2라운드 3위에 이어 또 다시 우승해 종합 포인트 경쟁에서 매우 유리한 국면에 섰다. 전찬성과 이준수는 2, 3위.
3라운에 신설된 하드론 스팅어 & G70-TT 클래스 1, 2차 통합 결과에서는 김진열이 1분 29.752초 랩타임으로 1위. 오기성(1분 29.877초)과 정명철(1분 30.063초)이 각각 2, 3위를 차지했다.
2019 넥센스피드레이싱 4라운드는 7월 21일 태백 스피드웨이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service@trackside.co.kr, 사진/KSR
[CopyrightⓒRACEWEE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t_img

Most Popular